서교 근생 모형 정면 어닝 에이오에이

겸씨의 집 house for Mr. kyum

location : 강원도 강릉시 연곡면 신왕리, Sinwang-ri, Yeongok-myeon, Gangwon-do, Korea

year : 2020.12 - 2022.06 completed 

use : 단독주택 single-family house

area : 110.9m² (33.5)

photo : 진효숙 hyosook chin​

겸씨 단독주택 설계

 

겸씨의 집은 호지 펜션의 주인부부와 개구쟁이 아들, 그리고 점잖은 개 한마리가 함께 사는 33평의 단독주택이다. 이 집은 방들이 두 줄로 나란히 나열되어 있는데, 이는 작은 면적을 효율적으로 쓰고 형태를 단순화하기 위한 것이다. The house for Mr. Kyum is a single family house where the owner of 'hoji' pension, a rascal son, and a decent dog live together. The house has rooms arranged side by side in two rows to efficiently use a small area and simplify its shape.

겸씨 단독주택 설계

박공지붕, 덧댄 처마 등이 전원의 일자형 민가와 닮았지만 세개의 빛굴뚝이 이 집만의 특징을 만들어낸다.   

The gable roof and eaves are similar to the straight-line private house in the countryside, but the three chimneys create a unique feature of this house.

겸씨 단독주택 설계
겸씨 단독주택 설계 대문
겸씨 단독주택 설계 형식

 

중정 마당을 거쳐 기다란 현관에 들어서면 두 개의 빛굴뚝을 통해 침실 혹은 부엌으로 들어설 수 있다. 

When entering the long porch through the courtyard yard, you can enter the bedroom or kitchen through two light chimneys.

겸씨 단독주택 설계 거실

 

방 모서리 사이에 끼어들어간 다이아몬드 모양의 초록 대리석 바닥 공간은 각 방으로 들어가는 문이 한데 모인 작은 전실로, 이곳을 통해 밤에는 별을 보고 낮에는 빛을 들인다. 지붕을 뚫고 솟아오른 모습이 밖에서 보면 거대한 배의 굴뚝처럼 보이기도 한다. 빛 굴뚝의 거실 벽면에 난 타원형 개구부는 자연스럽게 조명이 되어 거실의 경사진 높은 천장을 어스름하게 밝히고, 이와 함께 작은 한식창과 중정 그리고 콘크리트 기둥이 만들어내는 거실은 서양적인 듯 하면서도 동양적이다. The diamond-shaped green marble floor space inserted between the corners of the rooms is a small front room where the doors to each room are gathered together, through which you can see the stars at night and let in the light during the day. Seen from the outside, it looks like the chimney of a huge ship. The oval opening in the wall of the living room of the light chimney is naturally illuminated and illuminates the high sloped ceiling of the living room in the dark, and the living room created by the small Korean-style windows, courtyard, and concrete pillars looks Western but also Oriental.

겸씨 단독주택 설계 거실
겸씨 단독주택 설계
겸씨 단독주택 설계 침실

 

아파트와는 다르게 거실, 다이닝 공간이 부엌과 분리되어 서로가 더 쾌적한 공간으로 남고 주방은 남에게 쉽게 드러나지 않아 깔끔하고 편리하다. 음식 냄새가 집 전체에 배지 않는 것도 좋다. 반면 안방과 드레스 룸의 구성 그리고 부엌과 다용도실의 관계는 아파트의 효율적 구성을 따른다. Unlike apartments, living and dining spaces are separated from the kitchen, leaving each other as a more pleasant space, and the kitchen is not easily exposed to others, so it is neat and convenient. It is also good that the smell of food does not permeate the entire house. On the other hand, the composition of the master bedroom and dressing room, and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kitchen and utility room follow the efficient composition of the apartment.

겸씨 단독주택 설계
겸씨 단독주택 설계
겸씨 단독주택 설계

 

박공지붕은 집 내부공간에서 그대로 드러나 풍요로운 공간감을 만든다. 

The gable roof is exposed as it is in the interior space of the house, creating a rich sense of space.

겸씨 단독주택 설계

 

콘크리트로 마감된 외관은 시골에서 익숙한 대칭의 곡물 창고처럼 주변과 이질감이 없지만 은갈치처럼 빛나는 골강판 지붕과 각을 달리한 처마가 기계적인 느낌을 더해 집은 세련되면서도 둔탁하고 익숙하면서도 생경하다. 저멀리 눈오는 정원을 보며 거실에서 음악을 듣다가 큰 나무 대문을 밀어 닫으면 펜션과 완전히 분리된 작은 중정이 비로소 집안으로 폭 품어진다. The exterior finished with concrete has no sense of difference from the surroundings, like the symmetrical granary familiar in the countryside, but the corrugated steel roof that shines like a silver hairtail and the eaves with different angles add a mechanical feel to the house. While listening to music in the living room while watching the snowy garden far away, when you push the large wooden gate closed, a small courtyard completely separated from the pension finally embraces the house.

겸씨 단독주택 설계
건축가 서재원